지난 21일(금요일)에 헤드폰을 하나 주문했습니다.

귀에 자꾸 땀이 차는데, 노트북에 이어폰 잭을 꼽지 않으면 컴퓨터로 인강이든 영화든 아무것도 볼 수 없는 실정이라 이어폰 대시 헤드폰을 써보자는 생각에 주문했죠. 

다행히 21일 오후 3시쯤 주문했던 터라 21일 바로 발송이 되더군요.

22일이 토요일이기는 했지만, 인터넷으로 확인하니 22일 아침에 제가 사는 지역 한진택배 영업소에 도착해서 배송이 시작되었다고 하길래... 기다렸습니다.

22일 안 오더군요.

23일은 일요일이니 포기하고 패스!!

24일 월요일이니 그래도 오겠지 하는 생각에 기다렸더니.... 결국 안 왔습니다.

주말에 눈도 많이 왔고, 배송량이 많은가 보다 하고 넘겼습니다.

그런데 25일에도 안 왔습니다. 좀 뭔가 상당히 이상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영업소 도착은 22일에 했다는데 배송이 안된다니;;;

그리고 25일 밤에 확인했더니.... '배송완료'라고 하네요.

제 택배를 듣도 보도 못한 최씨성을 가진 어떤 분이 인수했다고 되어있더군요.

우선 판매자에게 연락을 드렸습니다. 이러저러했는데 아직도 택배가 도착하지 않았다.

오늘(26일) 아침에 연락이 왔습니다. 그리고 택배기사 핸드폰 번호를 알려주시더군요. 자신들도 알아보겠다고 하시면서요.

택배기사에게 전화 했습니다. 

택배기사분 핸드폰이 맞냐고 물었더니... 그냥 용건만 이야기 하라고 하더군요.

그래서 어디어디 지역에 있는데, 택배가 도착도 안했는데 배송완료가 되었다고 연락드렸다고 하니까..

아까 전화 한번 왔었는데, 또 전화했냐면서 나는 모르겠고, 영업소에 직접 전화해 보라고 하더군요. 
(배송한 사람이 모르면 도대체 누가 아는겁니까?????)

그러면서 빛의 속도로 전화번호 읊어주고, 전화 종료.

영업소에 전화했습니다. 읊어준 전화번호 제대로 못 들어서 인터넷까지 찾아가며 전화했죠.

통화중입니다. 

1시간 뒤에 전화합니다.

통화중입니다.

점심시간 끝나고 전화합니다. 

신호가 가고 안내 멘트가 나오길래 아! 이제 됐구나!! 했습니다.

그런데 끝내 전화는 아무도 받지 않고, 전화를 받을 수 없다는 멘트로 넘어가더군요.

저녁 6시까지 30분에서 1시간 간격으로 전화했지만 결국 통화하지 못했습니다.

사실 어젯밤 한진택배 홈페이지에 들어갔다가 문자문의가 있길래 아침에 판매자와 통화하기전에 한진택배 홈페이지에서 문자로 문의했습니다.

답장이 날라오더군요. 지정영업소에 연락을 했으니, 저에게 연락이 올거랍니다.

그리고 위에 기재한대로 전화를 무진장했는데도 통화가 안되었는데, 과연 전화를 줄까? 싶더군요.

그래서 홈페이지에 글을 남기고, 문자문의를 다시했습니다. 

간단히 택배기사도 모르겠다고 한다는 것과 영업소는 계속 통화중이라 연락이 안된다는 내용으로 최대한 화를 참아가며 적었습니다.

그리고 오후 8시 30분쯤 전화가 옵니다.

전화번호를 보니, 해당 영업소 번호는 아닙니다.

전화를 받고 통화하니, 홈페이지에 남긴 글을 보고 연락했답니다.
(그럼 문자문의 답장으로 영업소에서 연락한다는 건 결국 연락이 안온거죠.)

금요일에 시킨게 아직도 도착 안한걸 봐서 시간도 오래되었고 하니 분실처리를 하겠다고 합니다.

그러면서 내일 아침 판매자와 통화해서 재배송하겠다며 괜찮냐고 하더군요.

전화주시는 분이 무슨 죄가 있는 것도 아니고, 제가 이 분께 화내면 서로 기분만 더 상할거 같아서 알겠다고 하고 끊었습니다.

그런데 곰곰히 생각해보니, 결국 저만 기분 상하고, 기다리는 시간에 전화한 수고에 저만 손해더군요.

판매자 : 배송사고로 1개 팔거를 2개 팝니다. 돈이야 뭐 어찌되었든 들어오는 거니 그리 손해볼게 없습니다.

한진택배업체 : 통화하면서 들어보니, 분실처리하면서 택배기사분한테 책임을 물을거 같더군요. 아니면 분실에 대한 보험이라던지 대책이 있겠죠. 결국 손해 볼 거 없습니다.

택배기사 : 배송을 어디에 했건 잘 못 배송했고, 22일부터 제 택배를 가지고 다니면서 배송하지 않았습니다. 또 그냥 배송완료처리 하고 끝냈으니 잘못이 없다고 할 수 없습니다.

결국 저만 택배 늦게 받고, 시간은 시간대로 힘은 힘대로 써가며 하루종일 기분 망치고 수시로 택배 도착했는지 확인하러 나가보고 쇼를 했네요.

결국 저는 어디서 보상받아야 하는건가요??

택배오면 그걸로 끝인건가요?? 그걸로 기분이 풀릴까요? 

아니죠. 절대 아닙니다. 물론 시간 지나면 잊혀지기야 하겠지만, 다시 기억나면 기분만 계속 상하겠죠.

제대로 배송받았으면 이번주 동안 유용하게 썼을 것을 내일 발송한다고해도 결국 빨라야 금요일 도착.

제 개인사정이기는 하지만, 금요일 아침에 저는 설날때문에 지방으로 내려가 있다가 올 예정이라 택배는 못 받습니다.

결국 21일 시킨 택배는 언제 도착하던간에 설날 끝나고 나서부터 쓸 수 있을 듯 합니다.

물론 택배기사분들, 택배업체들 모두가 다 그런 것은 아닙니다. 저도 잘 압니다. 같은 회사라도 지역마다 택배기사분마다 다르겠죠.
(실제 다른 택배회사 기사분들은 하루에 한번씩 들어와서 성실히 배송해 주셨습니다.)

설날이라서 수량이 많을 것도 압니다.

이런 일반적인 근거는 이해하겠지만, 위에 적힌 정황으로 봤을때는 도대체 이해가 안됩니다.

저와 같은 분 분명히 계실 줄로 압니다. 혹시나 인터넷 검색하시다가도 보시게 될 분이 있으실지도 모르겠습니다.

기분에 따라 써서 험한 글이 되었을 수도 있지만, 결국 피해입는 것은 소비자뿐이라는 것을 택배업 관련분들도 아셨으면 하는 바램으로 글을 적어봅니다.





P.S : 결국 새로 배송온다고 해도 한진택배로 올텐데...

언제 도착할지는 도착하는데로 다시 리뷰써서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이번에 늦는다면... 

글쎄요. 한진택배 이용하는 판매자의 물건은 아예 안 살거 같네요.

신고

'生中有感'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상] 가시  (0) 2011.08.26
KT의 접속대수제한 어떻게 대처해야 하나...-_-;;  (4) 2011.02.11
어이없는 한진택배 - 당한 놈만 억울하지...  (11) 2011.01.26
옛날 기억...  (2) 2010.10.29
변화...  (4) 2010.10.21
[일상] 오랜만입니다.  (8) 2010.10.01
Posted by 연어술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시크릿 2011.02.01 12: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지금 당하고 있는거랑 똑같네요...
    저 역시 물건을 받지 못했는데, 완료되었다고 합니다.
    그것도 5일전에...
    저는 오늘 가만 있지 않으려구요...
    저의 시간적인 보상과 모든 보상 청구할겁니다.
    힘내세요!!!

    • 연어술사 2011.02.09 10: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결국 배송은 받았습니다. 30일쯤 도착한 거 같네요.

      하지만 어제 처음 써봤습니다.

      집에 다녀오느라...

      보상...저도 청구하고 싶고 화도 많이 났는데...

      보상받을 방법이 없네요;;;

  2. 보라곰! 2011.02.10 2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이런 일이 있군요! ^^;;
    힘들었겠습니다. ^^

  3. 테리아메 2011.03.27 18: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배송중 분실 이런건 님만 잇는게아닙니다
    실제 이런경우도 있죠
    주소지가 영등포어느아파트 입니다
    근대 물품주소는 강남구 무쓴동 무쓴아파트
    이래놓고 왜 영등포사는누구인데 물품 안오냐고
    송장 번호 조회하면 감남입니다
    어느분들은 집에 없으니 보일러실에 넣어주세요
    기사분들 물건 안훔처갑니다
    고객말대로 넣어두고 왓는데 물건이 없다 보상해달라
    머하는겁니까?
    지네들이 놓고가달래놓고 나중에 없어졌다 보상해달라
    말이 안돼자나요
    근대요 중요한건 택배기사가 물건을 가지고잇다 분실한건
    택배기사잘못입니다
    그렇다고 그기사가 먹은건 아니죠
    거의 잘못배송돼었거나 정말 분실 한경우가 많습니다
    그리고요 이런택배가 불편하시면 고객분들이 집접 가서 물건을 사세요
    어느택배사 어느 기사든 이런경우있는건 다 마찬가지거든요
    그중에 님들만 그렇게 거렷다는겁니다
    지금 대한민국 택배 참많이 어렵습니다
    시스템자체가 잘못됐다는거죠 가격부터가 잘못됐습니다
    그래서 더욱더 고객들이 불편하지 않나 싶습니다
    택배가격 1만원이면 상황ㄴ은 많이 틀려지겟죠
    고객들 그럼 비싸다고 그러겟죠 비싸면 비싼많큼
    써비스가 더해지는걸 왜 모르시는지;;;

    • 택배기사 죽는다 2011.05.07 18: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고객보고 지네라 삿는다 못배운새끼들이 저런일을하지만 존나심하네 그리고 만나면 떳떳하게 화못낼꺼면 전화로도 화내지마라 내한테 전화로 화를개같이내더만 만나서 멱살잡고끌고가니깐 뭐? 아이고 죄송합니다? 전화부터 똑바로받아라 그리고 저런일안할려면 어렸을때 처놀지말고 공부를하던가 고생이많네

    • 웃기네 ㅋㅋ 2012.02.01 15: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말그대로 고객 아닌가?
      내가 내돈주고 물품을 사고 그사람들은 그 일을 하면서 돈을 받는거 아닌가요?

      택배기사가 꿀꺽했든 잘못 배송을 했든 그건 당연히
      택배기사 100%과실이죠.

      구매자가 주소를 잘못썼겠습니까?
      무조건 경비실에 맡겨달라는 고객들이야..
      짜증 나긴 하겠지만서도..
      본인이 맡은 일도 제대로 못하면서
      월급은 꼬박꼬박 챙겨가시나요?

      고객입장에서는 그정도 화를 내는건 당연한거 아닌가요?

      대체 택배기사들 배를 누가 불려주고 있는지는 생각은 하는건가..

      직접가서 사라고요?
      그렇게 더러우면 택배일 하지 마세요^^

  4. 테리아매 봐라 이 개쉑아 2011.04.22 10: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니 같으면 물건분실당해서 보상도 못받고 시간허비하고 감정상한상태에서 이해하란 뜻이냐? 이 개새끼야? 니도 이런 욕쳐먹기 싫으면 댓글달지마라 어느사이트든지 악플다는 인간이 있거든? 그중에 니만 걸렸다는거다 지금 대한민국 댓글도 참 어렵다 시스템자체가 잘못된거지 가격부터가 잘못된거지 인터넷가격이 한달100만원이면 상황이 많이 틀려지겠지 안그래 시발넘아

  5. qwjsrldms12 2012.01.30 16: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오늘받기로돼있는데 택배배송자핸드폰이랑영업소를전화했는데도않받습니다 엄청어이없습니다 제가한진택배를싫어합니다 그전날에한진택배러왔는데저는14일이나걸리더군요 11번가에서시키면은왠지모르게한진택배로가더군요

  6. cnaslgml2339 2012.05.08 19: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12일째감감무소식입니다... 더 어이없는건 배송완료했다네요.. 저는받은적도없는데 방ㅇ느사람이름에 제이름이써져있더라구요.. 이상해서 전화를 해봤더니 알아보고전화준다면서 소식이없네요.. 그래서 다시전화해보니깐 영업시간이끝났다고 한니닼ㅋㅋㅋㅋㅋㅋㅋㅋ어쩌자는건지,,ㅡㅡ한진택배진심안좋습니다ㅂㅅㅂ.

  7. 허철 2012.12.03 16: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우 한진 택배 쓰레기...
    저도 비슷한 상황입니다..ㅜㅜ


한문과 내가 좋아하는 것들..채워갈 곳..
연어술사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