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날 기억...

生中有感 2010.10.29 07:30
내가 막 군대를 제대했을 때... 우연히 출신 초등학교를 지나가게 되었다.

그때 붙어있었던 플랜카드(?)에는 나의 초등학교때 같은 반 친구의 이름이 적혀있었고, 외무고시 합격을 축하한다는 말이 적혀있었다.

'아..그렇구나.. 이 친구가 외무고시에 합격했구나.. 이 친구 별명이 **였었는데...'

하고 잠깐의 감상에 젖어 있었지만, 잠시의 추억을 뒤로한채 다시 현실로 돌아와버렸다.

그런데 왜 며칠전에 그 플랜카드가 기억났던걸까? 이유는 모르지만, 머리속 깊숙히 박혀있던 기억이 그냥 끄집어내져 버린 느낌이랄까?

하루 하루 지나가는 일상속... 무언가 새로운 것이 없어서 과거를 생각하는 걸까??

요즘 엄청 바쁜데, 정말 눈 코 뜰새없이 바쁜데.......

이번주도 다음주도 그 다음주도 할 일은 차곡차곡 쌓여만 가는데....

아~ 또 이러고 있다~~~


'生中有感' 카테고리의 다른 글

KT의 접속대수제한 어떻게 대처해야 하나...-_-;;  (4) 2011.02.11
어이없는 한진택배 - 당한 놈만 억울하지...  (11) 2011.01.26
옛날 기억...  (2) 2010.10.29
변화...  (4) 2010.10.21
[일상] 오랜만입니다.  (8) 2010.10.01
가지 않은 길...  (4) 2010.09.19
Posted by 연어술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늘엔별 2010.10.29 08: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마 그 기억이 너무 생생해서 마음에 남아 있었나 봅니다. ^^


한문과 내가 좋아하는 것들..채워갈 곳..
연어술사


티스토리 툴바